비즈니스 #general#DeFi
해시드, 탈중앙화 파생상품 프로토콜 프로젝트 베가에 투자
김도윤
등록일: 2019-10-04  수정일: 2019-10-04


블록체인 전문 투자사 해시드가 탈중앙화 파생상품 프로토콜 프로젝트 베가에 투자했다고 4일 밝혔다. 이번 투자에는 해시드를 비롯해 판테라 캐피탈, 엑스프링, 구미 크립토 캐피털, 락어웨이 블록체인 등이 참여했다. 총 투자 규모는 500만 달러(한화 약 60억원)다. 


베가는 탈중앙화된 마진 트레이딩을 위한 인프라를 제공하는 프로젝트다. 글로벌 파생상품 시장의 진입장벽을 낮춰 기관 투자자가 아닌 참여자도 쉽게 접근할 수 있게 하고자 한다. 베가는 참여자가 직접 파생상품을 구성하게 함으로써 새로운 금융시장을 구축한다는 목표다. 


베가 프로토콜을 활용하면 주식, 원자재 등의 기존 금융상품뿐만 아니라 해시 레이트 선물과 같은 크립토 관련 파생상품도 만들어 거래할 수 있다. 


베가는 비트코인이나 이더리움 같은 레이어1 블록체인에 구축된 탈중앙화 마켓이 갖고 있는 성능, 공정성 문제를 해결하기 위해 레이어2 솔루션을 개발·적용했다고 밝혔다. 이를 통해 기존 블록체인보다 10배에서 100배까지 빠르게 작업할 수 있게 됐다는 게 베가 측 설명이다.


김서준 해시드 대표는 “차세대 트레이딩 인프라를 제공하는 베가는 블록체인 기술의 본질인 무제한 접근성을 통해 지금까지 존재하지 않았던 글로벌 규모의 유동성 레이어를 구현할 것”이라며 “특히 탈중앙화된 파생상품 플랫폼인 베가는 기존 중앙화된 파생상품 거래소보다 높은 안정성과 중립성을 갖기 때문에 전통 금융 시장에 혁신을 불러올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바니 매너링스 베가 창업자는 “오랫동안 소수 특권층이 금융 시스템을 장악해 시장 참여자는 특정 기관에 의해 감시받고, 부당하게 이익을 착취당해왔다"며 “베가는 모두가 참여할 수 있는 공평한 경쟁의 장이 되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베가는 탈중앙화 시장의 공정성 및 트레이딩 맞춤 컨센서스 프로토콜에 관한 연구를 커뮤니티에 공개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자세한 내용은 베가 프로토콜 트위터 계정(@vegaprotocol)에서 확인할 수 있다.


[김도윤 기자]

디스트리트 커뮤니티 광고
북마크
좋아요 : 0
공유
https://dstreet.io/news/view-detail?id=N20191004111656540236
URL복사
댓글 0
댓글쓰기
댓글 쓰기
삼성 멀티캠퍼스 교육광고 2019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