비즈니스 #general
야놀자 블록체인 프로젝트 '밀크', 신규 서비스 파트너 공개
서울공항리무진·딜카, 밀크 프로젝트 파트너사 합류
이지영
등록일: 2019-09-26  수정일: 2019-09-27

야놀자가 참여한 블록체인 프로젝트인 '밀크'가 신규 서비스 파트너를 26일 공개했다. 밀크는 두나무의 블록체인 플랫폼 자회사인 람다 256과 블록체인 개발사 키인사이드가 공동으로 추진 중인 프로젝트다.


밀크 프로젝트가 이번에 공개한 신규 서비스 파트너는 서울공항리무진, 딜카 등 2곳이다. 서울공항리무진은 서울에서 인천공항까지 공항 리무진 7개 노선을 운영하는 국내 리무진 버스 플랫폼이다. 딜카는 전국 중소 렌터카 회사의 상생형 카셰어링 플랫폼이다.


조정민 키인사이드 대표는 "항공사, 신용카드사, 영화관 플랫폼, 글로벌 온라인 스토어 등과도 서비스 가입을 위한 협의를 추진 중이며 이른 시일 안에 추가 파트너를 발표할 수 있을 것"이라며 "올해 연말 정식 서비스 출시를 목표로 개발 중"이라고 말했다. 이어 "고객이 블록체인을 사용하는 것을 인식하지 못할 정도로 쉬우면서도 블록체인 장점을 극대화해 실생활에서 가치 있는 서비스를 내놓겠다"고 덧붙였다.


박광세 람다256 이사는 "밀크는 루니버스를 기반으로 한 프로젝트 중 하나"라며 "역량 있는 파트너사가 얼라이언스에 계속 합류하면서 고객에게 제공할 수 있는 서비스도 커질 것"이라고 말했다.


밀크 프로젝트는 여행·여가 업종의 마일리지 포인트를 통합해 관련 서비스 간 마케팅 및 고객 관리를 목적으로 진행 중이다. 사용자는 밀크 플랫폼에서 각 서비스 파트너의 마일리지 포인트를 기축통화인 밀크코인(가칭)을 매개로 교환·통합할 수 있다. 


[이지영 기자]

디스트리트 커뮤니티 광고
북마크
좋아요 : 0
공유
https://dstreet.io/news/view-detail?id=N20190926171939613512
URL복사
댓글 0
댓글쓰기
댓글 쓰기
에어드랍 가즈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