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마켓 #업비트#market
두나무 자회사 DXM, 기업용 암호화폐 수탁 '업비트세이프' 출시
김세진
등록일: 2019-09-25  수정일: 2019-09-25

 

블록체인 기술기업 디엑스엠(DXM)은 렛저와 파트너십을 맺고 기업 전용 커스터디(수탁) 서비스 업비트세이프를 정식 출시한다고 25일 밝혔다. 디엑스엠은 암호화폐 거래소 업비트를 운영하는 두나무의 자회사다.


업비트세이프는 DXM의 확장성을 높이는 블록체인 기술과 렛저의 보관기술을 결합해 다양한 메인넷 기반 암호화폐를 취급하는 수탁 서비스다업비트세이프는 렛저 볼트서비스와 함께 DXM의 기업용 다중계정체계, 분산콜드월렛, 출금한도, 화이트리스트 등으로 이뤄진 보안 솔루션을 더해 자산을 보관한다. 관계자에 따르면 업비트세이프는 업비트 암호화폐 거래소와 독립적인 사업체로 운영되며 모든 암호화폐 자산은 멀티시그 콜드월렛에 분리해 보관한다는 방침이다.


기업이 DXM에 수탁한 자산을 출금하려면 기업 내 허가를 받은 사람들의 동의가 필요하다. DXM에서는 해당 출금신청이 정상적인 절차를 통해 이루어졌는지 확인한 후 내부 보안솔루션을 거쳐 출금을 진행한다.


DXM 관계자는 시장의 다양한 분야에서 안전한 자산관리에 대한 요구가 늘어나고 있다면서 기업들의 필요사항을 충족하고 선도하는 서비스로 자리잡도록 노력하겠다고 덧붙였다.

 

[김세진 기자]

Proof of Value 2019 · Shanghai
북마크
좋아요 : 0
공유
https://dstreet.io/news/view-detail?id=N20190925112407864882
URL복사
댓글 0
댓글쓰기
댓글 쓰기
에어드랍 가즈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