비즈니스 #general
현대페이, 블록체인 기반 부산 관광 플랫폼 사업 추진
부산시, 블록체인 규제자유특구 최종 선정...지역 강점 산업에 블록체인 도입 계획
이지영
등록일: 2019-07-24  수정일: 2019-07-24


현대페이는 블록체인 기반 부산 스마트 투어 플랫폼 서비스를 추진한다고 24일 밝혔다. 이번 서비스는 부산광역시가 블록체인 규제자유특구로 최종 지정되면서 부산시의 지역 강점 사업인 관광 분야에 블록체인 기술을 적극적으로 접목하겠다는 의지로 해석된다.


부산 스마트 투어 서비스는 블록체인 기반으로 부산 지역의 관광지와 숙박시설, 식당, 제휴 할인시설 등에 대한 정보를 한눈에 확인하고 각자의 여행계획에 맞게 맞춤형 관광 패키지 상품을 이용할 수 있는 원스톱 관광 서비스 플랫폼이다.


부산 관광객은 부산 스마트 투어 애플리케이션을 사용해 관광 정보·할인 정보 등을 받고 예약 및 결제를 원스톱으로 진행할 수 있다. 또 블록체인 기반 디지털 티켓·바우처 시스템 연동을 통해 관광시설 입장·제휴 할인쿠폰 발급 및 사용·교통수단 이용도 가능할 예정이다.


제휴 계약을 맺은 소상공 가맹점은 스마트 투어 앱을 홍보 채널로 활용해 검색어 노출 서비스 등을 이용할 수 있다. 또한 블록체인의 스마트 컨트랙트 기술을 통해 실시간 정산도 받을 수 있다.


김정익 현대페이 대표는 "부산시가 규제자유특구에 최종 지정돼 매우 기쁘다"며 "앞으로 현대페이는 부산시와 함께 다양한 민관협력 프로젝트를 본격적으로 추진하고 부산시가 4차 산업 시대의 디지털 혁신을 선도할 수 있는 블록체인 및 핀테크의 메카가 될 수 있도록 적극적으로 조력할 예정"이라고 말했다.


한편 부산시는 이번 특구 최종 지정에 따라 문현금융단지를 기점으로 지역 강점 산업인 관광, 물류, 금융, 데이터분석 등 영역을 연결해 산업 생태계를 조성할 예정이다. 이를 통해 4차 산업 패러다임에 대응하고 나아가 지역경제 활성화를 도모할 방침이다.


[이지영 기자]

삼성 멀티캠퍼스 교육광고 201910
북마크
좋아요 : 0
공유
https://dstreet.io/news/view-detail?id=N20190724160620800148
URL복사
댓글 0
댓글쓰기
댓글 쓰기
에어드랍코리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