비즈니스 #아이콘#general
아이콘, 새로운 트랜잭션 수수료 체계 'Fee 2.0' 공개
피 셰어링·버츄얼 스텝 두 가지로 구성
이지영
등록일: 2019-07-15  수정일: 2019-07-15


국내 블록체인 프로젝트 아이콘이 새로운 트랜잭션 수수료 체계인 'Fee 2.0'을 15일 공개했다. 디앱 사용자가 본인이 보유한 암호화폐로 지급했던 사용 수수료를 디앱 운영자가 대신 부담하는 것이 가장 큰 변화다.


아이콘에서는 Fee 2.0이 이번에 아이콘 메인넷에 반영됨에 따라 사용자는 별도의 ICX(아이콘 암호화폐) 수수료 없이 보다 편리하게 아이콘 디앱 서비스를 이용할 수 있게 됐다고 설명했다.

 

기존에는 디앱 사용자가 최초 서비스 이용 시부터 암호화폐 수수료를 지불해야 했다. 이는 일정 수준의 암호화폐를 보유하고 있어야만 디앱을 사용할 수 있어 지갑 생성 및 암호화폐 구매 등 서비스 이용에 대한 부담이 사용자에게 쥐어졌다.


아이콘은 이런 사용자 부담을 줄이고자 Fee 2.0을 고안했다. Fee 2.0은 크게 '피(수수료) 셰어링'과 '버츄얼 스텝'의 두 가지 요소로 구성된다. 피 셰어링은 트랜잭션 수수료를 디앱 운영자가 서비스 사용자 대신 지불할 수 있도록 지원하는 기능이다. 이는 아이콘의 스마트 컨트랙트인 스코어를 개설한 디앱 운영자가 서비스 이용 시 발생하는 트랜잭션 수수료를 사용자 대신 부담하는 방식으로 사용자 편의를 개선할 목적으로 마련됐다.

 

이와 함께 아이콘은 버츄얼 스텝을 통해 디앱 운영자의 수수료 부담 또한 함께 덜어줄 방침이다. 버츄얼 스텝은 디앱 운영자가 ICX 예치(스테이킹)를 통해 수수료를 지불(예치형 수수료)할 수 있는 기능으로 수수료 부담을 상쇄할 수 있다. 디앱 운영자가 스코어에 일정 기간 동안 ICX 예치를 약정하면 수량과 기간에 비례해 버츄얼 스텝이 지급되며 향후 이를 수수료 지불에 사용할 수 있다.


김민 아이콘 재단 이사는  "아이콘은 디앱 친화적인 블록체인으로서 개발자들이 최적의 환경에서 보다 편리하게 사용할 수 있는 디앱을 개발할 수 있도록 다방면의 노력을 기울이고 있다"며 "사용성을 혁신적으로 강화하는 Fee 2.0을 통해 보다 많은 디앱이 활발히 운영·사용됨으로써 아이콘 디앱 생태계의 확장 또한 실현될 것"이라고 말했다.


[이지영 기자]

디스트리트 커뮤니티 광고
북마크
좋아요 : 0
공유
https://dstreet.io/news/view-detail?id=N20190715155925607161
URL복사
댓글 0
댓글쓰기
댓글 쓰기
삼성 멀티캠퍼스 교육광고 2019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