비즈니스 #general
이통3사·삼성전자, 블록체인 모바일 전자증명 사업 협력
SK텔레콤·LG유플러스·KT·삼성전자·KEB하나은행·우리은행·코스콤 등 7개사 참여
이지영
등록일: 2019-07-14  수정일: 2019-07-15


국내 3대 통신사를 포함한 주요 ICT 기업과 금융 기업들이 블록체인 기반으로 모바일 전자증명 사업을 공동으로 진행한다. SK텔레콤·LG유플러스·KT·삼성전자·KEB하나은행·우리은행·코스콤 등 7개사는 블록체인 네트워크를 공동 구축하고 이를 기반으로 한 모바일 전자증명 사업을 출범했다고 14일 밝혔다.


7개사가 진행하는 모바일 전자증명 사업은 통신·제조·금융 기업들로 구성된 컨소시엄형 블록체인 네트워크를 기반으로 한다. 위∙변조가 불가능한 블록체인(분산원장)을 통해 개인의 신원을 확인∙증명하고 본인 스스로 개인정보를 관리할 수 있도록 탈중앙 식별자(DID) 기반 '자기주권 신원지갑' 서비스를 적용한 것이 핵심이다.

 

우선 전국 주요 대학 제증명(졸업, 성적 증명 등) 발행∙유통 서비스와 코스콤의 스타트업 대상 비상장주식 마켓 플랫폼에 적용한다. 서비스 조기 확산을 위해 SK, LG, KT 그룹사의 신입∙경력 채용 시 활용하는 방안을 검토 중이다.

 

참여사에서는 ICT 기업과 금융 기업의 강점이 시너지 효과를 일으켜 온 국민이 편리하고 안전하게 이용할 수 있는 전자증명 서비스를 빠르게 사업화할 수 있을 것이라고 기대를 밝혔다. 


참여사 별로 각각 제공하는 기술 내용은 다음과 같다. ▲SK텔레콤은 블록체인 플랫폼 기술 역량과 블록체인 기반 모바일 출입통제 시범 적용 경험 제공 ▲LG유플러스는 제조사-손해보험사-통신사 간 블록체인 기반 단말 분실파손보험 서비스 구축 역량 및 소프트뱅크와의 블록체인 협업 경험 제공 ▲KT는 서비스형 블록체인 개발 플랫폼(BaaS), 지역화폐 등 축적된 플랫폼 서비스 역량과 '5G 기가스텔스' 등으로 대표되는 자사 블록체인 기술에 DID를 접목 ▲삼성전자는 모바일 사업 분야의 풍부한 노하우를 바탕으로 자체 기술 '녹스'의 블록체인 보안 기술로 안전하게 신원 정보 관리 ▲금융권 기업들은 업계에서 가장 높은 보안 수준의 인증 서비스를 제공할 예정이다.

 

이번 모바일 전자증명 서비스는 개인의 신원 정보와 데이터를 스스로 관리하고 통제할 수 있다는 점에서 기존 방식과 다르다. 개인이 기관·기업으로부터 받은 자신의 정보를 스마트폰의 보안 저장 영역에 저장한 후 다양한 증명이 필요할 경우 언제든지 스스로 원하는 데이터를 골라서 제출하는 형태다. 이는 기존에 기관·기업이 보관하고 있던 개인정보와 이에 대한 통제권을 이용자 개인에게 돌려준다는 점에서 의미가 있다. 온∙오프라인에서 보다 간편하고 투명한 신원증명을 가능케 하며 동시에 데이터 자기주권 시대를 앞당길 수 있을 것으로 평가를 받는다.

 

모바일 전자증명을 활용하면 각종 증명서 발부 및 제출 절차도 대폭 간소화할 수 있다. 예를 들어 대학을 졸업한 청년은 구직 과정에서 일일이 문서로 제출해야 했던 대학 졸업증명서와 성적증명서를 모바일 전자증명 서비스로 간편하게 제출할 수 있다. 제출받은 기업은 블록체인 네트워크를 통해 위변조 여부를 즉시 확인할 수 있다.

 

참여사들은 향후 더 많은 기업의 참여를 유도할 예정이다. 각 기업의 채용 시스템, 사원 증명 기반 모바일 출입통제 서비스, 통신 및 금융권의 전자서명 및 비대면 사용자 인증 서비스, 병원 및 보험사의 제증명 서비스, 골프장∙리조트의 회원권, 학생 증명 기반 영화관∙놀이공원의 할인 서비스, 공증∙내용증명, 온라인 간편 로그인 서비스 등을 안전하고 편리하게 운영함으로써 사회 각 분야의 다양한 영역까지 서비스를 확대할 전망이다.

 

참여사는 이를 위해 지난 12일 서울 중구 더 플라자 호텔에서 블록체인 기반 모바일 전자증명 서비스 공동 사업 협약을 체결했다. 이날 행사에는 오세현 SK텔레콤 블록체인·인증 유닛장 전무, 이상민 LG유플러스 FC부문장 전무, 서영일 KT 블록체인 비즈 센터장 상무, 김주완 삼성전자 서비스기획그룹장 상무, 한준성 KEB하나은행 미래금융그룹 부행장, 황원철 우리은행 디지털금융그룹장 상무, 김계영 코스콤 미래성장본부장 등 관계자 20여 명이 참석했다.

 

협약식 참여 관계자는 "참여사들은 모바일 전자증명이 다양한 산업 분야에 활용될 수 있도록 전략을 수립함과 동시에 장기적으로 사회적 가치를 창출하는 서비스가 될 수 있도록 운영 방안도 함께 마련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이지영 기자]

삼성 멀티캠퍼스 교육광고 201910
북마크
좋아요 : 0
공유
https://dstreet.io/news/view-detail?id=N20190714080011852773
URL복사
댓글 0
댓글쓰기
댓글 쓰기
에어드랍 가즈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