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마켓 #market#바이낸스
바이낸스, 빈곤 구제용 스테이블코인 '핑크케어토큰' 발행
김세진 기자
등록일: 2019-07-04  수정일: 2019-07-04


바이낸스가 빈곤 구제 목적으로 스테이블 코인을 발행한다. 사회공헌 활동을 통해 이미지 제고와 신규 사용자 유입을 동시에 잡는다는 방침이다.


글로벌 암호화폐 거래소 바이낸스는 4일 바이낸스 자선재단(BCF)을 통해 핑크케어토큰을 발행한다고 밝혔다. 핑크케어토큰은 바이낸스체인 상에서 발행되는 스테이블코인이다. BCF는 우간다 여성 1만명을 대상으로 핑크케어토큰 1만개를 배포한다는 계획이다. 개발도상국서 자주 발생하는 통화 인플레이션을 감안해 1년치 위생용품 가격과 연동되는 스테이블 코인으로 발행된다. 발행에는 바이낸스를 비롯해 리플, 트론 등 주요 블록체인 기업과 유관단체 47곳이 파트너사로 참여한다.


바이낸스에 따르면 핑크케어토큰 1개로 8달러 상당의 위생용품을 구매할 수 있다. 수혜자가 현지 유통업체에 해당 암호화폐를 지불하면 생리대 등 위생용품을 받을 수 있다는 설명이다. 물품을 제공한 유통업체는 핑크케어토큰을 바이낸스 암호화폐 거래소에서 현지화폐인 우간다 실링으로 교환해 현금을 취득할 수 있다.


헬렌 하이 BCF 대표는 “아프리카 소녀들이 가난 때문에 카사바 나무 잎사귀를 생리대 대용으로 사용한다는 사실을 듣고 충격을 받아 고안하게 됐다”면서 “절박한 위생문제부터 단계적으로 현지 주민들의 삶을 개선해 나갈 계획”이라고 밝혔다.


[김세진 기자]

디스트리트 커뮤니티 광고
북마크
좋아요 : 0
공유
https://dstreet.io/news/view-detail?id=N20190704112547219013
URL복사
댓글 0
댓글쓰기
댓글 쓰기
에어드랍 가즈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