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마켓 #market
코인쉐어스 CEO "BTC 상승, 리브라와 무관...달러 약세 요인 크다" 外
코인니스
등록일: 2019-06-27  수정일: 2019-06-27

[도이치방크 임원 "BTC 급등, 미연준 금리인하 가능성 영향"]

암호화폐 전문 미디어 코인텔레그래프(Cointelegraph)에 따르면, 최근 독일계 투자은행 도이치방크의 글로벌 펀더멘탈 신용 전략부서 총괄인 짐 리드가 "비트코인이 최근 가파른 상승세를 타고 있다. 이는 미국의 중앙은행인 연방준비제도의 금리 인하 가능성이 제기됐기 때문"이라고 진단했다. 나아가 그는 "또 다른 원인으로는 페이스북의 암호화폐 프로젝트 리브라가 지목되고 있다. 암호화폐 데이터 제공 업체 코인360의 데이터에 따르면, 비트코인은 리브라 프로젝트 출시 발표 이후 9,000 달러대에서 12,600 달러대까지 30% 이상의 상승율을 기록했다"고 덧붙였다. 또 그는 이날 "공격적인 화폐 정책을 펴는 중앙은행들에게 비트코인 등 대체 통화들은 매력적일 수 있다"고 분석했다. 리드는 지난해 11월 "기존의 법정통화 기반 통화체계는 불안정하고 그 끝에 다다랐다"며 "중앙은행들의 무분별한 화폐 주조 및 발행은 지폐의 종말로 이어질 수 있다"고 경고한 바 있다.


[코인쉐어스 CEO "BTC 상승, 리브라와 무관...달러 약세 요인 크다"]

암호화폐 전문 분석 업체 코인셰어스(CoinShares)의 대니 마스터스(Danny Masters) CEO는 개인 트위터 계정을 통해 "현재 BTC의 상승은 리브라와 무관하다. 달러 약세의 요인이 크다"며 "다만, 리브라가 출시된다면 29억명의 유저들이 디지털 월렛과 퍼블릭 키에 쉽게 다가갈 수 있다는 점에서 BTC 시장에 긍정적인 영향을 끼칠 것"이라고 밝혔다.


[블록스택 CEO "BTC 상승, 시장 성숙 덕분...프로토콜·개발 방면 발전 大]

암호화폐 전문 미디어 AMB크립토(AMBCrypto)에 따르면, 탈중앙화 네트워크 개발업체 블록스택(Blockstack) 최고경영자(CEO) 무니브 알리(Muneeb Ali)가 "현재의 상승장은 기관 투자와 큰 연관이 없다"며 "전체적인 암호화폐시장의 성숙이 큰 요인이다"고 밝혔다. 또한 그는 "최근 발표된 BTC의 Erlay 프로토콜은 노드의 대역폭 부담을 대폭 줄여 사용 효율을 높여준다"며 "BTC의 개발과 프로토콜 부분에서 큰 발전이 있었고, 현재 많은 개발자와 엔지니어들이 기술 개발 부분에 집중하고 있다"고 덧붙였다.


[토큰게이저 "BTC 시총 점유율 지속 증가...주요 거래소 거래량 급증"]

암호화폐 전문 데이터 분석 및 제공 플랫폼 토큰게이저(TokenGazer)에 따르면, 26일 오후 18시 기준 BTC의 글로벌 평균 시세는 12,700.1 달러, 시총은 2,257억 3,890만 달러를 기록했다. 글로벌 주요 거래소 내 BTC의 최근 24시간 거래량은 28억 2,320만 달러 규모로 전날 대비 83.3% 증가했다. BTC 네트워크의 해시레이트와 활성화 주소 수는 지속 증가 추세를 나타내고 있다. BTC의 글로벌 암호화폐 시장 시총 점유율은 약 61.83%로 지속 증가 추세를 기록하고 있다.


[BTC 시총 2,248억 달러...연중최고치 경신]

코인니스 마켓 모니터링에 따르면, 비트코인(BTC)이 강세를 지속하며 시가총액이 2,248.73억 달러를 기록, 연중 최고치를 경신했다. 또한 BTC의 시장 점유율은 현재 글로벌 암호화폐 시가총액은 3,674.34억 달러 중 61.3%를 기록하며, 지난 2017년 이후 최고치를 경신했다. 


[eToro 애널리스트 "상승 곡선 유지시 1~2주내 2만 달러 기록 가능성 有"]

암호화폐 전문 미디어 CCN이 영국 소재 자산 거래 플랫폼 이토로(eToro)의 애널리스트 사이먼 피터스(Simon Peters)를 인용 "BTC가 현재의 상승 곡선을 유지한다면, 1~2주내 2만 달러를 기록할 것"이라며 "이는 지난 상승시 11,800달러에서 2만 달러까지 상승에 소요된 시간이다"고 전했다. 이와 관련해 피터는 "이번 상승이 지난 번과 다른 점은 개인 투자자가 주도했던 지난 번과 달리 이번 상승은 기관 자금의 유입이 있었다는 것"이라며 "이는 장기적으로 시장에 좋게 작용할 것이며, USDT에 투자됐던 자금까지 함께 시장에 유입되고 있다"고 덧붙였다. 또한 그는 "현재 숏포지션이 증가하면서, 조만간 조정이 올 수 있다. 다만, BTC는 지속적으로 상승 기조를 유지할 것"이라며 "올해 5만 달러에서 10만 달러까지 상승할 수 있을 것"이라고 내다봤다. 또한, 미국 암호화폐 거래소 크라켄(Kraken)의 제시 파웰(Jesse Powell) CEO는 개인 트위터 계정을 통해 "나는 사람들이 BTC의 조정(correction)에 대해 이야기 하는 것을 들을 때마다 10만 달러 혹은 100만 달러까지 상승할 것이라 생각했다"며 "이것이 맞다(correct)"고 주장했다.


[코인게코 공동설립자 "리브라 백서, USD·EUR·GBP 등 관련 내용 삭제"]

암호화폐 관련 마켓 데이터 제공 사이트 코인게코(CoinGecko)의 공동설립자 바비 옹(Bobby Ong)이 개인 트위터 계정을 통해 "내부 팀이 현재 페이스북의 리브라(Libra)에 대해 연구를 지속하고 있다"며 "리브라가 백서에서 USD, EUR, GBP, JPY 등 은행 예금 통화(bank deposit currencies) 관련 내용을 삭제한 것으로 보인다"고 주장했다. 이와 관련해 그는 "지난 주 리브라 백서가 출시될 당시 관련 내용을 발견했던 것으로 기억하나, 현재 백서에서 찾아볼 수 없다"고 덧붙였다.

[퀀텀, 올 연말 '퀀텀 2.0' 업그레이드 버전 공개]

암호화폐 전문 미디어 크립토글로브에 따르면, 최근 퀀텀(QTUM, 시가총액 27위) 개발자가 커뮤니티에서 진행한 AMA에서 "퀀텀 네트워크의 업그레이드 버전인 '퀀텀 2.0'을 올 연말 공개할 것"이라고 밝혔다. 해당 버전에서 프라이빗 스마트 컨트랙트와 밈블윔블(익명성 강화 프로토콜) 기반 '기밀 자산'(confidential assets) 발행 등 기능을 추가한다는 설명이다. 이와 관련해 퀀텀 개발자는 "밈블윔블 적용은 스마트 컨트랙트 플랫폼인 퀀텀과 익명성 강화 암호화폐 사이에 존재하는 격차를 좁힐 수 있을 것"이라며 "ZEC, XMR 등 익명성 강화 토큰은 현금으로 사용될 수 있지만 블록체인에서 스마트 컨트랙트를 구현하지는 못한다"고 덧붙였다. 한편, 미디어는 오늘 30%에 가까운 상승폭을 보이며 급등한 QTUM 시세와 관련해 지난 5월 바이낸스 트러스트 월렛 상장, 구글 클라우드와 공동 개발한 블록체인 개발툴 출시, 퀀텀 2.0 출시 기대감 등을 꼽았다.


[美 공화당 하원의원 "규제 도입 지연, 암호화폐 산업 내 미국 경쟁력 약화"]

암호화폐 전문 미디어 CCN에 따르면, 미국 워렌 데이비슨(Warren Davidson) 공화당 하원의원이 새로 구성된 핀테크 TF 발대식에서 "규제 도입의 지연은 암호화폐 산업에서의 미국 국가 경쟁력을 약화시킬 뿐"이라며 "SEC가 빨리 깨어나지 않으면, 미국은 뒤쳐지게 될 것"이라고 주장했다. 이와 관련해 그는 "왜 SEC가 BTC와 같은 암호화폐의 규제 마련을 시급히 다루지 않는지 궁금하다"며 "침체된 산업이 SEC의 규제 가이드라인을 기다리고 있다. 이런 식으로 교착상태에 두는 것은 불공평하며 산업의 퇴보를 야기시킬 것"이라고 덧붙였다. 이와 관련해 그는 "이는 제 3세계의 경제 개발 접근 방식이다"며 "많은 기업들이 떠날 것"이라고 내다봤다.


[독일 금융감동청 총재 "리브라 대응 위한 규제 표준 마련 시급"]

암호화폐 전문 미디어 코인텔레그래프(Cointelegragh)에 따르면, 펠릭스 후펠트(Felix Hufeld) 독일 금융 감독청(BaFin) 총재가 페이스북의 암호화폐 리브라(Libra)에 대응하기 위해 규제 당국의 규제 표준 마련을 촉구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미디어에 따르면, 후펠트 총재는 BaFin의 규제 도입을 암시하며 "보고만 있을 순 없다. 어떠한 방식으로든 적절한 대응을 해야 한다"며 "동시에 최소 유럽에 적합한 표준을 설립해야 할 것"이라고 주장했다.


[외신 "BTC 2000달러 하락 후, 코인베이스 단기 접속 불가 현상 발생"]

암호화폐 전문 미디어 코인데스크(Coindesk)에 따르면, BTC가 새벽 5시 30분 경 15분 만에 약 2,000달러가 하락한 후, 미국 암호화폐 거래소 코인베이스(Coinbase)의 웹사이트와 API가 일시적으로 접근 불가능한 상태가 된 것으로 나타났다. 해당 미디어는 "당시 코인베이스의 상태페이지(status.coinbase.com)에는 웹사이트, 모바일과 API에 접근이 불가능한 것으로 나타났다"며 "거래소는 30분 만에 기능을 정상화하고 결과를 모니터링 중이라는 안내를 했다"고 전했다.


[로빈후드 암호화폐 거래 플랫폼, BTC 하락 후 접속 장애 발생]

모바일 주식 및 암호화폐 거래 플랫폼 로빈후드(Robinhood)의 암호화폐 거래 플랫폼 로빈후드 크립토(Robinhood Crypto)가 공식 트위터 계정을 통해 "플랫폼에 문제가 생겨 점검 중에 있으며, 시스템을 회복하는 동안 이용자들의 포트폴리오 가치가 실시간으로 반영되지 않을 것"이라고 밝혔다. 앞서, BTC가 2,000달러 하락한 후 코인베이스 또한 홈페이지 접속 문제를 겪은 바 있다. 현재 서비스는 정상화된 상태다.


[코인니스 제공]

디스트리트 커뮤니티 광고
북마크
좋아요 : 0
공유
https://dstreet.io/news/view-detail?id=N20190627094850367803
URL복사
댓글 0
댓글쓰기
댓글 쓰기
에어드랍코리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