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마켓
국내 4대 암호화폐 거래소, 자금세탁방지 공조
실명 확인 가상계좌 운영하는 빗썸, 업비트, 코빗, 코인원 핫라인 구축
보이스피싱, 다단계 등 암호화폐 범죄 정보 실시간으로 공유
이지영 기자
등록일: 2019-01-28  수정일: 2019-01-28


국내 4대 암호화폐 거래소 빗썸, 업비트, 코빗, 코인원은 건전한 암호화폐 거래 환경을 조성하기 위해 자금세탁방지(AML) 공조에 나선다고 28일 밝혔다.

 

4사는 각 거래소의 이용자 보호와 이상 거래 모니터링 업무 담당자 간 핫라인을 구축했다. 핫라인을 통해 전화금융사기(보이스피싱), 대출사기, 다단계 등 범죄에 활용된 것으로 의심되거나 확인된 지갑 주소를 실시간으로 공유한다.


범죄자가 암호화폐 범죄를 위해 여러 암호화폐 거래소에서 같은 지갑으로 출금하는 경우 각사간 범죄 지갑 주소를 즉시 공유해 피해금이 다른 암호화폐 거래소를 통해 출금되는 것을 차단할 수 있다.

 

4사측은 이번 공조로 암호화폐 자금세탁방지 효율성이 훨씬 높아질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이상 거래 모니터링 절차 및 이용자 보호를 위한 체계 시스템을 갖추고 실명 확인 가상계좌를 운영하며 각 은행과 공조해본 경험을 한데 모으면 범죄행위 예방과 건전한 거래 환경 조성에도 큰 도움이 될 거라는 설명이다. 또 취지에 공감하는 다른 암호화폐 거래소들도 참여를 확대해 효율성을 높일 계획이다.


[이지영 기자]

디스트리트 커뮤니티 광고
북마크
좋아요 : 0
공유
https://dstreet.io/news/view-detail?id=N20190128101229925687
URL복사
댓글 0
댓글쓰기
댓글 쓰기
BC CHALLENGE X