빗썸, 동국대와 블록체인 인재 양성한다

By 이지영   Posted: 2021-07-22

빗썸-동국대, 산학협력 프로그램 진행

[사진= 왼쪽부터 허백영 빗썸 대표와 윤성이 동국대 총장]

국내 가상자산 거래소 빗썸이 동국대와 함께 블록체인 인재 양성에 나선다.

빗썸은 동국대와 ‘4차 산업혁명 인재 양성’을 위한 산학협력 MOU를 체결했다고 22일 밝혔다. 이들은 이번 협력을 통해 채용 연계형 장학 프로그램과 경영전문대학원 내 핀테크ㆍ블록체인 최고위자 교육과정을 등을 지원한다.

채용 연계형 장학 프로그램은 빗썸 입사를 희망하는 동국대 경영대학부ㆍ경영전문대학원생을 대상으로 연간 약 5200만원의 학비를 지원하는 프로그램이다. 지원 인원은 학부생 2명과 대학원생 3명으로 총 5명이다. 1인당 지원금액은 학부생은 연간 693만9000원, 대학원생은 838만9000원이다.

지원 자격은 학부생 6학기 이상 재학, 대학원생은 2학기 이상 재학이 요구된다. 또한 누적 학점 평균이 3.0을 넘어야 한다. 해당 장학 프로그램은 채용 연계 프로그램으로 졸업 후 인턴십을 거친 후 평가 결과에 따라 정규직 입사가 결정된다.

이외에 동국대 경영전문대학원 내 핀테크·블록체인 최고위자 교육과정을 지원한다. 국내외 금융기관, 핀테크, 블록체인 관련 정부 부처 고위 임직원 등을 대상으로 연 2회 12주간 운영된다. 빗썸은 원활한 교육을 위해 학기마다 부서장급 임직원을 파견할 예정이다.

윤성이 동국대 총장은 “빗썸과 협력은 재학생들이 산업 현장에서 4차 산업혁명을 직접 경험해볼 좋은 기회”라며 “인재 양성과 더불어 청년 일자리 창출에도 기여하겠다”고 말했다.

[이지영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