바이낸스KR, 바이낸스 자금으로 이용자 자산 보호한다

By 김세진   Posted: 2020-05-15

암호화폐 거래소 바이낸스KR이 글로벌 거래소인 바이낸스의 자금으로 이용자 자산을 보호하는 정책을 도입한다. 바이낸스KR은 바이낸스가 운영하는 사푸(SAFU) 펀드 시스템에 합류한다고 15일 밝혔다.


SAFU 2018 7월 바이낸스에서 조성한 이용자 보호 기금이다. 전체 거래
수수료의
10%를 적립해 해킹 등 자금 위협이 있을 경우 이용자 자산 보상에 SAFU 자금을 활용한다. 바이낸스 측에 따르면 해당 펀드는 비상시에만 접속할 수 있도록 여러 개의 별도 콜드월렛에 보관하는 것으로 알려졌다. 바이낸스KR은 이번 SAFU펀드
적용을 시작으로 향후 다양한 안전장치와 모니터링 시스템
, 자금세탁방지 프로그램을 구축해 나간다는 방침이다.


바이낸스KR 관계자는고객
자산 보호를 거래소 중요운영원칙으로 생각하고 있다
면서
바이낸스KR 이용자들의 자산도 글로벌 거래소와 마찬가지로 사푸 펀드에 의해 보호받고
있으니 안심하고 이용하시길 바란다
고 전했다.


바이낸스KR은 최근 원화거래를 지원하는 과정에서 주거래은행인 우리은행과 마찰을 빚은 바 있다. 당시 갈등으로 중단됐던 바이낸스KR 원화연동스테이블코인(BKRW) 충전 서비스는 현재까지 재개되지 않고 있다.

 

[김세진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