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시 주최 첫 블록체인 행사 ‘ABF in Seoul’ 27일 개막

By 임형준   Posted: 2018-10-22

서울창업허브·신라호텔·여의도 위워크에서 6일간 열려

서울시가 직접 주최하는 첫 블록체인 관련 행사인 ABF(Asia Blockchain & Fintech) in Seoul’이 오는 27일 막을 올린다.

서울시는 10월 27일부터 11월 1일까지 마포 서울창업허브와 신라호텔 등에서 ‘블록체인을 통해 본 미래’를 주제로 제1회 ‘ABF in Seoul’을 진행한다.  서울경제신문, 체인파트너스, 위워크, 일본의 CTIA, VCG 등이 함께 주최한다.

10 27일과 28일에는 마포 서울창업허브에서 ‘블록체인 & 핀테크 잡페어’와 해커톤, 5G·핀테크 세미나, 보스코인 개발자 밋업 등이 진행된다. 27일 열리는 잡페어는 블록체인·핀테크·IT 분야에서 인재를 찾는 기업과 구직자 간 정보 비대칭을 해소하기 위해 마련됐다. 한국은 물론 일본과 중국 등 해외 기업들도 참여해 한국 인재들의 해외 진출 기회를 제공한다.

같은 날 진행되는 해커톤에는 전 세계 400명 이상의 프로그래머들이 참여할 예정이다. 서울창업허브 9층에서는 블록체인 비즈니스 리뷰(BBR)와 디센터가, 패스트파이브
삼성
2호점에서는 중국 최대 해커톤 커뮤니티인 도라핵스(DoraHacks)
체인파트너스가 주관하는 해커톤이 열린다.
 

이어 10 30일부터 이틀간 신라호텔에서는 ‘fuze 2018 : Two World Meet’을 주제로 전통산업과 블록체인
기술의 만남에 대한 토론이 펼쳐진다
. 박원순 서울시장을 비롯한 국내외 정부 관계자, 대기업 CEO, 한
·중·일 블록체인 전문가들의 이야기를 직접 들어볼 수 있다. 블록체인 전문가들과 소규모로 만나 조언을 들을 수 있는 ‘라운드 테이블’이 운영될 예정이며 전 세계 블록체인 프로젝트들이 기술을 소개하는 ‘ABF Festa’ 행사도 같은날 진행된다.

서울시는
 ABF in Seoul 행사 참여를 독려하기 위해 개발자 회의, 밋업, 채용 관련
행사,
 회사방문 프로그램 등 다양한 독립 이벤트에 대해서도 공간을 무료 제공하기로 했다. 자세한 내용은 홈페이지에서 확인할 수 있다.

[임형준 기자]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