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파인, ‘선미 소속사’ 어비스컴퍼니와 NFT 진출 협력

By 김도윤   Posted: 2021-05-21
출처 : 디스프레드

대체불가토큰(NFT) 플랫폼 디파인이 종합 엔터테인먼트사 어비스컴퍼니와 NFT 적용 및 확대를 위한 파트너십을 체결했다고 21일 밝혔다.

이번 파트너십으로 디파인은 어비스컴퍼니 소속 아티스트 및 크리에이터가 팬들과 NFT를 통해 다양한 방식으로 소통할 수 있도록 도울 방침이다. 또 각종 유무형 자산의 NFT 발행도 지원할 계획이다. 이를 통해 양사는 NFT 시장 진출 기회를 모색하고 저변을 확대해 나간다는 목표다.

어비스컴퍼니는 선미, 어반자카파, 박원, 갓세븐 뱀뱀을 비롯한 다양한 아티스트를 보유한 엔터테인먼트 기업이다. 국내외 공연 및 e스포츠 분야로 사업 영역을 확장해 나가고 있다. 디파인은 콘텐츠 크리에이터와 디지털 아티스트들이 디지털 작품을 등록하고 소유, 거래할 수 있도록 지원하는 플랫폼이다. 사용자가 NFT 자산을 보다 유동적으로 토큰화 할 수 있도록 돕는 NFT 공개(INO), 경매, 온체인 전시 등의 기능을 탑재하고 있다.

이준영 어비스컴퍼니 이사는 “디파인과의 협업을 통해 NFT 시장에서 아티스트와 크리에이터가 팬들과 소통하는 새로운 창구를 만들어보고자 한다”며 “팬들이 아티스트들과 긴밀하게 호흡하고 시너지를 낼 수 있는 협업을 기대한다”고 말했다.

[김도윤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