온더, 토카막 네트워크에 연19% 스테이킹 서비스 개시예정

By 강민승   Posted: 2020-05-13

블록체인 개발사 온더는 토카막 네트워크에서 스테이킹 서비스를 다음주부터 개시한다고 13일 밝혔다. 사용자가 온더의 스테이킹 서비스에 엠톤(MTON)을 예치하면 매년 19%의 MTON 토큰을 추가로 획득할 수 있을 예정이다.

온더의 스테이킹 서비스는 토카막 네트워크의 마케팅 토큰인 MTON을 보유한 사람이면 누구나 참여할 수 있다. 사용자는 토카막 네트워크의 플라즈마 블록체인을 직접 운영하는 오퍼레이터로 참여하거나 네트워크에 자신이 보유한 MTON을 일정 기간동안 예치한 대가로 토큰을 얻을 수도 있다. 이렇게 예치된 토큰은 토카막 네트워크에서 발생한 거래를 검증하는데 필요한 보증금으로 사용된다. 사용자는 스테이킹 서비스에서 발생한 이자를 일주일마다 정산해 출금할 수 있다.

만약 기존 오퍼레이터가 블록체인 네트워크를 잘못 운영할 경우 사용자는 ‘도전’을 통해 이를 지적하고 보상을 받을 수 있다. 온더는 사용자의 참여를 이끌기 위해 블록체인 네트워크에 공격, 방어와 같은 게임화(게이미피케이션) 요소를 이같이 반영했다고 설명했다.

정순형 온더 대표는 “게임 요소를 통해 사용자들이 자발적으로 토카막 네트워크에 기꺼이 참여할 수 있는 생태계를 만들어 나갈 계획”이라며 “(스테이킹 서비스를 통해) 기존 블록체인에 비해 크게 확장된 토카막 네트워크의 가치를 많은 사용자가 체험하길 기대한다”고 밝혔다.

한편 MTON 토큰은 토카막 네트워크가 구축한 ‘패러데이 테스트넷’에 현재 배포돼 있고 온더가 진행하는 커뮤니티 이벤트 등을 통해 얻을 수 있다. 토카막 네트워크의 메인넷이 런칭하면 MTON 토큰은 TON으로 스왑될 예정이다. 온더의 스테이킹 서비스는 토카막 네트워크를 통해 사용해 볼 수 있다.

[강민승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