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크라이나 의원 “합법적 암호화폐 유통이 목표…시장에 해 끼치지 않겠다”

  Posted: 2022-12-02

코인텔레그래프에 따르면 우크라이나 증권·주식시장위원회(NSSMC)가 주관하는 암호화폐 과세 등 세법 개정안 마련을 위한 첫 회의에서 야로슬라프 젤레즈냐크 의원이 “암호화폐에 대한 우크라이나의 접근방식은 ‘시장에 해를 끼치지 않는다’는 대원칙을 지키는 것“이라고 밝혔다. 그러면서 “우리의 목표는 간단하다. 우크라이나에서 암호화폐가 합법적으로 유통되도록 하는 것이며 시장을 규제하는 것이 아니라 경쟁 우위를 갖도록 인센티브를 제공하는 것“이라고 설명했다. 이날 NSSMC는 암호화폐 관련 법안 개정을 위해 국제 컨설팅 회사인 어니스트앤영(Ernst&Young)과 USAID와도 협력하고 있다고 덧붙였다. 앞서 코인니스는 지난달 21일 NSSMC가 암호화폐 과세 등의 내용이 담긴 세법 개정안을 마련하기 위한 자문위원회를 구성했다고 보도한 바 있다.

– By CoinNes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