美 상원의원 “SBF 포함 FTX 경영진, 법 허용 범위 내 이번 사태 책임져야”

  Posted: 2022-11-24

코인데스크에 따르면 미국 메사추세츠주 상원의원 엘리자베스 워런(Elizabeth Warren)이 법무부 장관 메릭 갈랜드(Merrick Garland)에 서한을 발송, FTX 경영진이 이번 사태와 관련해 법이 허용하는 범위 내에서 책임을 져야한다고 촉구했다. 그는 서한을 통해 “앞서 법무부는 화이트칼라 범죄 조사에 대한 중요성을 강조한 바 있다. 이에 법무부는 FTX 붕괴를 초래한 사기 및 불법 행위와 샘 뱅크먼 프리드(SBF) 전 FTX CEO를 포함한 경영진에 대해 최대한 면밀하게 조사해야 한다”며 “FTX 붕괴는 단순히 부실한 사업 운영 및 관리 관행의 결과가 아닌 SBF를 포함한 경영진이 자신의 이익을 챙기기 위해 고의적이며 사기적인 전술을 펼치면서 발생한 것으로 보인다”고 전했다.

– By CoinNes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