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 FTX CEO, 직원들에 보낸 편지서 “대출금 사적 유용 안 해”

  Posted: 2022-11-23

샘 뱅크먼 프리드(SBF) 전 FTX CEO가 직원들에게 사과 편지를 보냈다고 코인데스크가 전했다. 그는 편지에서 “지금까지 발생한 일에 대해 깊이 유감을 표한다. 이런 일이 일어날 거라 생각지 못했다. 이번 일로 나는 가족과 같은 직원들을 잃었다. 나는 얼어붙어 있었고 아무 말도 못했다”고 말했다. 또한 그는 “FTX는 올봄 600억달러 담보물과 20억달러 부채를 가지고 있었지만 시장 붕괴로 담보 가치가 반토막났다. 신용 고갈로 FTX 담보는 250억달러에 이르지만 부채는 80억달러로 불어났으며, 11월 담보 가치는 170억달러로 감소했다. 마진의 위험을 제대로 인식하지 못했다”고 인정했다. 다만 “대출금과 2차 판매 수익은 바이낸스 인수 협의를 포함해 사업에 사용했고 개인적으로 유용하지 않았다”고 말했다.

– By CoinNes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