檢, 김프 이용한 7500억 불법 송금 혐의 중국계 한국인 추가 기소

  Posted: 2022-11-22

연합뉴스에 따르면 대구지검 반부패수사부는 시중 은행을 통해 7500억원 상당 외화를 해외로 불법 송금한 혐의로 중국계 한국인 A씨를 추가로 기소했다고 밝혔다. A씨는 국내 가상화폐 시세가 해외보다 비싸게 형성되는 ‘김치 프리미엄’을 노리고 지난해 5월부터 지난 6월 사이 중국에서 넘어온 가상자산을 국내 거래소에서 매각한 뒤 그 대금을 자신이 설립한 3개 유령 법인의 정상적인 거래대금인 것처럼 은행 직원을 속여 수백 차례에 걸쳐 해외로 송금하고 대가로 50여억 원을 챙긴 혐의를 받고 있다. 그는 앞서 비슷한 수법으로 모두 4천390여억원의 외화를 중국, 홍콩 등지로 불법 송금한 사건에 연루돼 구속기소된 상태다. A씨 범행이 추가로 확인됨에 따라 대구지검이 수사 중인 불법 외화 송금 사건의 송금액 규모는 약 1조7천억원에 이르렀다.

– By CoinNes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