리서치 “알라메다발 유동성 고갈, 당분간 지속 전망”

  Posted: 2022-11-22

블룸버그 통신에 따르면, 블록체인 데이터 분석 업체 카이코(Kaiko)가 최근 뉴스레터를 통해 “알라메다 리서치가 무너지며 발생한 암호화폐 시장 전반의 유동성 고갈은 당분간 지속될 수 있다”고 분석했다. 이와 관련 블룸버그는 “알라메다 리서치는 암호화폐 시장의 마켓 메이커(MM)다. MM은 암호화폐를 사고 판매하면서 시장에 유동성을 제공한다. 하지만 FTX 붕괴 등 시장에 위기가 감지되면 MM들은 보수적으로 변하면서 유동성을 회수한다. 결국 얇아진 뎁스와 유동성은 시장을 더 불안정하게 만든다. 최근 업계 MM들은 유동성 제공을 중단하거나 보다 안전한 곳으로 자금을 옮겨 폭풍이 지나가기를 기다리고 있다”고 설명했다.

– By CoinNes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