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찰, 테라 핵심 설계자 ‘줄소환’ 이어 출국금지조치

  Posted: 2022-06-20

JTBC에 따르면 루나ㆍ테라 사태 수사를 맡고 있는 서울남부지검 금융·증권범죄합동수사단(합수단)은 최근 테라 코인 핵심 관계자 A씨 등에 대해 출국금지 조치를 내렸다. 앞서 A씨는 JTBC와 인터뷰에서 테라ㆍ루나 발행사 테라폼랩스의 권도형 대표로부터 “섬 하나를 살 정도로 돈을 벌었다”는 얘기를 들었다고 주장했다. 또 권 대표가 몰래 코인을 찍어 기관들에 팔아 막대한 자금을 마련했다고도 주장한 바 있다. 이와 함께 검찰은 권 대표 등에게 사기죄와 유사수신행위법 위반 등의 죄를 물을 수 있는지 법리 검토에도 들어간 것으로 알려졌다.

– By CoinNes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