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인’에 진심인 韓, GDP 5배 사고팔았다

  Posted: 2021-12-02

1일 머니투데이가 국회 기회재정위원회 소속 장혜영 정의당 의원실이 금융위원회로부터 제출받은 국내 4대 가상자산 거래소(업비트·빗썸·코인원·코빗)의 투자자 현황을 분석한 결과, 올 상반기(1~6월) 신규 개설된 계좌 수는 542만5750개였다. 지난해(73만687명)의 7배가 넘는 규모다. 올 상반기 신규 계좌주 가운데 20대가 173만8757명(32%), 30대가 169만1823명(31%)으로 2030세대가 약 63%를 차지했다. 40대도 121만8164명(23%), 50대도 61만4924명(11%)이었다. 올 상반기 가상자산 거래 금액은 4대 거래소 기준 4945조4236억원으로, 지난해 연간 거래액(722조6188억원)의 약 7배로 급증했다. 같은 기간 코스피시장 거래대금(2229조원)의 2배가 넘는다. 이는 지난해 명목 GDP(1993조2000억원)의 약 2.5배에 해당하는 규모다. 이같은 추세가 올 하반기까지 이어진다면 올해 전체 가상자산 거래 금액은 지난해 명목 GDP의 5배 규모에 달할 것으로 예상된다. 4대 거래소 이외에서 이뤄진 거래까지 합치면 실제 거래 금액은 더욱 늘어난다.

– By CoinNes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