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FT용 암호화폐 유동성 프로토콜, 300만 달러 투자 유치

  Posted: 2021-09-21

크립토슬레이트에 따르면 NFT용 암호화폐 유동성 프로토콜인 테이커 프로토콜(Taker Protocol)이 300만 달러 규모의 투자를 유치했다. 라운드는 Electric Capital의 주도 하에 DCG, Ascentive Assets, Dragonfly Capital, Spartan Group, The LAO, Sfermion, Morningstar Ventures 등이 참여했다. 자금은 NFT 유동성 및 활용도 혁신을 위해 사용할 예정이다.

– By CoinNess.com

Previous article블룸버그 “로빈후드, 자체 월렛 기능 테스트 중”
Next article9월 21일 코인니스 정오 뉴스 브리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