리플 “전 SEC 관계자 증언 잘못 기술됐다” 주장

  Posted: 2021-08-24

미등록 증권 판매 혐의와 관련해 미국 SEC(증권거래위원회)와 재판을 진행 중인 리플 측 변호인이 사라 넷번 판사에게 보낸 서한에서 SEC가 윌리엄 힌먼 전 미국 SEC 기업금융국장의 증언을 잘못 기술(Mischaracterize) 했다고 주장했다. 이에 대한 구체적인 근거는 알려지지 않았다. 유투데이에 따르면 앞서 윌리엄 힌먼은 “XRP는 미등록 증권으로 간주되므로 리플랩스에 XRP 판매 중단을 촉구했었다”고 증언했다. 또한 피고인들이(리플 측) 기록에서 증언 일부를 삭제 신청하려 했던 점을 지적하기도 했다. 이에 대해 리플은 XRP 이외의 디지털 자산에 대한 논의를 다루지 않은 중복 응답만을 삭제하려던 것이라고 해명했다. 그러면서 XRP에 대한 힌먼의 개인적인 견해가 의심스럽다고 주장했다. 리플은 SEC가 비트코인, 이더리움, XRP에 대한 관점과 관련해 내부 문서를 작성하도록 법원에 요구하고 있다.

– By CoinNes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