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 작가 김중만, NFT 컬렉션 작품 출시…”대중 예술 보급확대 희망”

  Posted: 2021-07-22

탑포토그래퍼 김중만(KJM)이 자신이 보유한 대량의 사진 작품들을 NFT로 공개했다. 김중만 작가는 “고화질 화소의 휴대폰이 등장하면서 사진은 더이상 작가만의 세계의 것이 아니다. 휴대폰만 있으면 누구나 쉽게 사진에 접근할 수 있다”며 “나의 사진도 많은 사람들이 쉽게 접근할 수 있는 예술의 한 장르가 되기를 바란다”고 이번 NFT 발행 취지를 전했다. 김중만(KJM) 작가는 1977년 프랑스 ‘아를 국제 사진 페스티벌’에서 젊은 작가상을 수상했고, 만 23세에 프랑스 ‘오늘의 작가 80인’에 최연소 작가로 선정되었다. 또한 그는 Vogue, ELLE, BAZAAR 등 유명 해외 잡지사 프로젝트를 비롯해 영화 《괴물》, 《타짜》, 《달콤한 인생》 등의 영화 포스터, 패션, 광고 등 다양한 분야의 사진을 찍었다. 김중만 작가의 사진 작품 NFT들은 트라이엄프엑스의 NFT 플랫폼 이엔에프티(ENFTEE)와 솔엑스(Sole-X)에서 선보일 예정이며 이더리움(ETH)과 트릭스(TRIX)로 결제가 가능하다.

– By CoinNess.com

Previous article엘뱅크, OOE 상장
Next article빗썸, 동국대와 블록체인 인재 양성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