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의종목 검토기간 중 ‘상폐’ 통보한 업비트…피카프로젝트 “소송으로 대응”

  Posted: 2021-06-17

디지털데일리에 따르면 업비트가 지난 11일 유의종목으로 지정한 가상자산 프로젝트 중 일부에 ‘상장 폐지’를 통보한 것으로 확인됐다. 유의종목 지정 이후 일주일 간 검토해 폐지 여부를 결정하는 게 원칙이지만, 프로젝트 측에 미리 결정 사실을 전달한 것으로 보인다. 이에 상장 폐지 사실을 통보받은 프로젝트는 소송으로 대응하겠다는 입장이다. 유의종목 지정 해제를 위해 모든 증거자료를 제출했음에도 부당하게 통보받았다는 게 프로젝트 측 입장이다. 17일 피카프로젝트는 “16일 오후 11시 29분 업비트로부터 피카(PICA)의 거래지원 종료 통보 메일을 받은 사실을 알린다”고 밝혔다. 피카프로젝트 측은 “유의종목 지정 해제를 위해 취할 수 있는 모든 조치를 취했음에도 업비트는 일방적으로 거래지원 종료를 통보했다”고 주장했다. 이어 “상장된 지 6개월도 되지 않은 시점에서 사전에 논의되지 않은 갑작스러운 유의지정 및 거래지원 종료를 한 거래소를 상대로 모든 방법을 총동원해 대응하겠다”고 강조했다.

– By CoinNess.com

Previous article셀럽플러스, JTBC 새 드라마 ‘월간집’ 제작 지원
Next articleMXC, 쿠사마 파라체인 슬롯 경매 지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