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암호화폐 거래소’ 브이글로벌 피해 눈덩이…”4조 육박”

  Posted: 2021-05-31

뉴시스에 따르면 경찰이 유사수신 행위 의혹이 불거진 암호화폐 거래소 브이글로벌 관련 수사를 진행 중인 가운데, 관련 피해금액이 4조원에 육박하는 것으로 전해졌다. 남구준 경찰청 국가수사본부(국수본)장은 31일 출입기자단 정례 간담회에서 브이글로벌 사기 사건 진행 상황과 관련한 질의에 “현재까지 피해자가 약 6만9000명이며, 피해금액은 3조8500억원 수준으로 확인했다”며 “피해 조사를 계속하고 있고, 압수물 분석도 진행 중”이라고 밝혔다. 남 본부장은 또 “피해 회복을 위해 2400억원 상당을 기소전 몰수보전했다”며 “피의자는 60여명을 입건했고, 속도감 있게 수사를 진행하겠다”고 말했다. 브이글로벌은 불법 피라미드 방식으로 암호화폐를 판매해 유사수신 행위를 했다는 의혹이 불거져 경찰이 수사를 진행 중이다.

– By CoinNess.com

Previous article코인리스트, MINA 거래·스테이킹 지원
Next article코인니스 지난주 암호화폐 업계 주요 이슈 정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