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 달간 기브어웨이 스캠 관련 250만 XRP, 크라켄 등 거래소로 이동

  Posted: 2021-05-04

유투데이가 XRP Forensics의 최근 분석 보고서를 인용, 지난 한 달 동안 기브어웨이(무료 증정) 스캠과 관련된 250만 이상 XRP가 쿠코인, 크라켄 등 거래소로 이동됐다고 보도했다. 해당 XRP는 2020년 12월 발생한 기브어웨이 스캠 관련 물량으로, 총 피해 규모는 360만 이상 XRP, 피해자 수는 약 460명으로 알려졌다. 피해자 가운데 바이낸스, 코인베이스, 비트스탬프, 크라켄 등 암호화폐 거래소 사용자가 포함된 것으로 알려졌다. 미디어는 90만 XRP는 아직 세탁되지 않은 상태라고 전했다. XRP Forensics은 보고서에서 사기범의 지갑 주소에 경고 플래그를 마크해놨다.

– By CoinNess.com

Previous article아이콘 산하 디파이 프로젝트 밸런스드, TVL 1.8억 달러 기록
Next article바이낸스로 135,000 BNB 이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