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카드 부회장 “암호화폐, 중앙은행 발행 화폐 아니어서 위험? 동의 못해”

  Posted: 2021-04-29

뉴스1에 따르면 정태영 현대카드 부회장이 29일 암호화폐에 대해 “중앙은행이 발행하는 화폐가 아니어서 위험하다는 주장은 동의가 안된다”고 밝혔다. 정 부회장은 이날 자신의 페이스북을 통해 개인적인 의견이라며 이같이 썼다. 현재 암호화폐 이슈의 쟁점은 결제수단으로서의 유용성이 아니라 투자대상으로서의 합당성이라는 설명이다. 그는 “광물, 오일, 농작물이 누군가 중앙통제를 하고 있기 때문에 투자대상인 것은 아니다”라며 “채광, 정치, 기후 문제 등으로 언제나 불안정할 수 있다”고 설명했다. 그러면서 “암호화폐가 실물이 아닌 개념적 가치이기 때문에 불안하다는 주장도 좋은 설명은 아니다”라고 했다. 그는 “우리 주위에 개념적인 투자 대상은 이미 많다”며 “인덱스펀드, 환율, 옵션 등은 익숙하기는 하지만 결국 사람들이 만들어 낸 개념일 뿐이다”라고 부연했다. 다만 “암호화폐는 용도, 레퍼런스와 밸류에이션이 빈약하고 오르건 내리건 제대로 설명할 길이 없다”고도 말했다.

– By CoinNes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