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파이 대출 프로토콜 강제 청산, 작년 11월 이후 최대

  Posted: 2021-02-23

디뱅크 데이터에 따르면 최근 24시간 이더리움 기반 대출 프로토콜에서 청산된 자산 규모가 3512만 달러를 기록했다. 작년 11월 이후 최대 규모다. 이중 컴파운드에서 1852만 달러 상당의 자산이 청산됐다. 현재 이더리움 대출 프로토콜의 총 대출 규모는 97.63억 달러를 나타내고 있다.

– By CoinNess.com

Previous articleBTC, 5분간 5.04% 상승, 현재 47,298.02 달러
Next articleBTC, 약세 지속…48,500 달러 선 붕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