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은행 총재 “암호자산, 내재가치 없다”

  Posted: 2021-02-23

이주열 한국은행 총재가 “암호자산은 내재가치가 없다”고 지적했다. 이데일리에 따르면 이 총재는 23일 국회 기획재정위원회 전체회의에 참석해 비트코인 등 가상자산의 가격 전망을 묻는 양향자 더불어민주당 의원의 질문에 “가격 전망을 하긴 어려우나 단기간에 급등한 데다 암호자산은 내재가치가 없는 자산”이라고 말했다. 이 총재는 “비트코인 등 가상자산 가격이 오른 것은 여러 가지 이유가 있지만 앞으로 과도한 인플레이션이 나타날 것이란 우려에 인플레이션 헷징 차원에서 오른 측면도 있고 (일론 머스크) 테슬라 최고경영자(CEO)가 대량으로 (비트코인을) 구입하고 그것을 자동차 결제 통화로 하겠다는 점도 영향을 미쳤다”고 설명했다. 이어 “일부 금융기관들이 비트코인 매매 중계 서비스를 실시하고 기관투자가들이 비트코인 활용도를 높이겠다고 한 것도 가격 상승에 영향을 줬다”고 덧붙였다.

– By CoinNes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