리플 법률고문 “SEC 수정 소장, 여전히 단순한 질문에 초점”

  Posted: 2021-02-22

데일리호들에 따르면 리플 법률고문 스튜어트 알데로티가 최근 미국 증권거래위원회(SEC)가 법원에 제출한 79쪽짜리 수정된 소장은 단순한 질문에 초점을 맞추고 있다고 지적했다. 그러면서 SEC의 유일한 법적 주장은 ‘XRP의 특정 분배가 투자계약을 구성했는가?’라며, SEC가 몇 년을 기다린 후 소장을 ‘수정’해야 했다는 게 실망스러운 부분이라고 덧붙였다. 이어 XRP 송금 프로덕트를 설명하는 SEC 케이스에서 SEC는 XRP가 크로스보더 결제를 위한 연료로 사용됐다고 설명했는데, 이는 XRP가 독특하고 유용하다는 것을 인정한 것이라고 주장했다. 앞서 SEC는 리플 경영진 브래드 갈링하우스, 크리스 라센이 기관에 XRP를 판매, 협상, 승인하는데 중요한 역할을 했다고 수정된 소장에서 강조했다. 한편 오늘(현지시간 2/22) 리플과 SEC의 심리전협의(Pretrial conference)가 예정돼 있다.

– By CoinNess.com